드라마·영화 속 김수현을 만난다
드라마·영화 속 김수현을 만난다
  • 김정애 기자
  • 승인 2022.11.20 1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수현드라마아트홀, 내일부터 청주영상 주간 연계행사
K-TV 드라마 기증자료전·영화상영 등 볼거리 다채

[충청매일 김정애 기자] 청주시문화산업진흥재단(대표이사 변광섭, 이하 청주문화재단)이 운영하는 김수현드라마아트홀(이하 드라마아트홀)이 2022 청주영상주간(11월 21~27일) 맞아 22일부터 다음달 22일까지 연계행사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청주문화재단 청주영상위원회, 충북시청자미디어센터, 충북과학기술혁신원, 충북예총(충북세계가족영화제), 청주민예총, (사)청주YWCA(충북여성영화제), 청주국제단편영화제, 청주대학교 예술대학, 제이원호텔 등 총 9개 기관 및 단체가 공조한 2022 청주영상주간은 청주의 영상문화산업을 알리고 영상문화도시 청주를 구현하기 위해 나아갈 방향에 대해 함께 고민해보는 장으로, 국내 유일의 드라마 문학관인 드라마아트홀 역시 영상콘텐츠의 무궁무진한 잠재력과 가능성을 알리기 위해 합류했다.

전시, 상영회, 작가와의 만남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펼쳐질 예정으로 우선 특별전 ‘드라마를 추억하다’가 22일 개막한다.

다음달 22일까지 진행되는 이번 특별전은 지난 봄 80일 동안 드라마아트홀이 진행한 ‘K-TV 드라마 자료 기증 캠페인’과 후속 상시 기증을 통해 수집된 자료가 첫 공개되는 전시로 배우 강부자·노주현, 작가 박정란·노희경의 기증품 150여점을 만날 수 있다.

지금은 드라마로 대표되고 있지만 김수현 작가가 직접 시나리오를 집필한 70, 80년대 영화들도 상영회 ‘스크린 속 김수현을 만나다(사진)’로 만날 수 있다. 상영작은 △에미(85년 개봉) △죄 많은 여인(71년 개봉) △청춘의 덫(79년 개봉) △미워도 다시 한 번 3부(70년 개봉) △그 마지막 겨울(88년 개봉) 등 총 5편으로 22~26일까지 오후 2시부터 하루 한 편씩 무료 상영한다.

특히 23일 상영하는 ‘죄 많은 여인’은 35mm 필름 제작 영화를 디지 베타로 변환해 당시의 영상미를 고스란히 추억할 수 있다는 점에서 주목된다. 매 상영회 선착순 30명에게는 드라마아트홀 굿즈도 증정한다.

K-드라마의 현주소를 톺아보고 드라마아트홀의 발전 방향을 모색하는 ‘드라마 작가 만남’도 마련된다. 김수현 작가를 비롯해 서울뚝배기의 김운경 작가, 부부클리닉 사랑과 전쟁의 김현희 작가, 또 오해영의 박해영 작가, 은실이의 이금림 작가, 해를 품은 달의 진수완 작가 등 국내 드라마계를 대표하는 16명의 작가가 한자리에 모이는 역대급 만남의 무대가 청주가 되는 셈이다.

이밖에 수동타자기를 활용해 김수현 명대사 타이핑 필사와 나만의 책갈피·엽서 만들기를 즐길 수 있는 체험프로그램(30일까지)과 함께 하는 영상주간을 더욱 드라마틱하게 즐길 수 있다.

드라마아트홀에서 진행되는 영상주간 연계행사에 대한 더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http://kimsoohyundrama.org)와 인스타그램(@cj_kdrama)에서 확인할 수 있다. ☏043-225-926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