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지역 최대 350㎜ 장맛비 내린다
충청지역 최대 350㎜ 장맛비 내린다
  • 최재훈 기자
  • 승인 2022.08.08 19: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밤·새벽 시간대 집중

[충청매일 최재훈 기자] 충청지역은 8일부터 11일까지 정체전선의 영향으로 최대 350㎜의 장맛비가 내릴 것으로 전망돼 주의가 요구된다.

8일 기상청에 따르면 충청지역은 정체전선이 오르내리면서 9일과 10일 충남·북 북부지역을 중심으로 최대 350㎜ 이상의 강한 비가 내리겠다.

10일까지 예상 강수량은 충북 중·북부와 충남 북부지역 100~250㎜(많은 곳 350㎜이상), 충남과 충북 남부지역 50~150㎜다.

특히, 정체전선이 활성화하는 9일 새벽과 10일 새벽에는 천둥·번개와 함께 시간당 50㎜ 이상의 폭우가 내릴 전망이다. 이번 장맛비는 이번 주 내내 이어질 것으로 예보됐다.

기상청 관계자는 “정체전선이 남북으로 움직이면서 충북은 지속해서 영향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강하고 많은 비가 밤과 새벽에 집중될 것으로 예상되면서 안전사고에 유의해달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