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대병원, 네이버와 스마트 병원 구축 맞손
충북대병원, 네이버와 스마트 병원 구축 맞손
  • 최재훈 기자
  • 승인 2022.08.08 1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영석(왼쪽) 충북대학교병원장과 나군호 네이버 헬스케어연구소장이 스마트 병원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최영석(왼쪽) 충북대학교병원장과 나군호 네이버 헬스케어연구소장이 스마트 병원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충청매일 최재훈 기자] 충북대학교병원은 네이버-네이버클라우드와 스마트 병원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병원 업무 자동화 및 효율화를 위한 AI컨택센터 솔루션 도입 △의료진간 협업 및 정보 공유를 위한 네이버웍스(NAVER WORKS) 그룹웨어 도입 △스마트 태블릿을 활용한 스마트 병원 시범 사업 추진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키로 약속했다.

나군호 네이버 헬스케어연구소장은 “네이버의 우수한 AI 기술과 다양한 네이버 솔루션 도입을 통해 의료진의 업무 효율을 높이는 데 기여하고 병원을 방문하는 환자에게는 양질의 의료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최영석 병원장은 “중증질환을 책임지는 권역공공의료기관으로서 환자 입장에서는 편리하고 친근하게 병원을 이용하고 의료진은 환자의 질환을 미리 파악하여 맞춤형 진료를 제공함으로써 업무를 효율적으로 처리하도록 돕는 것이 이번 협약의 본질”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