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은군의회, AI 영재고 유치 촉구
보은군의회, AI 영재고 유치 촉구
  • 황의택 기자
  • 승인 2022.08.02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결의안 의결…“지역 불균형 해소위해 유치”

[충청매일 황의택 기자] 보은군의회(최부림 의장)가 2일 제370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에서 의원 공동발의로 ‘AI영재고 보은군 유치 촉구 결의안’을 의결했다.

이날 이경노 부의장의 대표발의를 통해 “충북도는 청주권의 오송·오창 첨단산업단지, 북부권 기업도시, 중부권 혁신도시 등 중·북부권을 중심으로 집중 투자해 그로 인한 지역간 불균형이 심화되고 있다”며 “남부권은 지역발전의 기반이 될 수 있는 정책사업이 없는 가운에 지역이 소멸위기에 직면하고 있으며, 근거리에 대학 등 고등교육기관이 없는 지역으로 교육 기회 불균형 등 그동안 교육 환경 측면에서 명백한 차별을 받았다”고 말했다.

최부림 의장은 “국토의 균형 발전과 충북도 시·군간 지역 불균형을 해소하고, 지역 소멸의 위기에서 벗어날 수 있는 국책 사업 추진과 남부권의 교육격차 해소와 지역 인재 양성 발굴과 유입을 위한 AI영재고를 보은군에 설립해 인구 유입 등 상생 협력과 지역 균형 발전 정책을 추진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